세계일보

검색

이재용 회장의 진담같은 농담? “나 찍는 카메라가 캐논이라니”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1-19 16:20:26 수정 : 2023-01-19 16:21: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기자들에게 농담을 건네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연합뉴스 영상 캡처

 

이재용(55) 삼성전자 회장이 기자들에게 농담을 건넸다.

 

이 회장은 18일(현지시간) 스위스의 아메론 다보스 호텔에서 열린 ‘한국의 밤’ 행사 중 기자들과 문답을 주고받는 과정에서 농담을 던졌다.

 

이 회장은 “아부다비에서 (취재진들을) 오랜만에 봤더니 (카메라가) 다 캐논이더라”며 “그래서 물어봤더니 ‘동영상이 안돼서 다 캐논만 쓴다’더라”고 말한 뒤 쾌활하게 웃었다.

 

이어서 이 회장은 “내가 직업병이 있는데, (확인해보니) 내 사진을 찍는데 카메라가 다 캐논”이라며 다시 웃어보였다.

 

이 회장은 아랍에미리트(UAE)를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경제 사절단 일원으로 동행했고, 이어지는 스위스 다보스 포럼 방문에도 윤 대통령과 함께 하고 있다.

 

한편 ‘2030년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지원하기 위해 대한상공회의소 주최로 진행된 ‘한국의 밤’ 행사는 포럼 참석자들을 상대로 한국을 알리며 여러 분야에서의 교류 등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
  • 최예나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