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 시민 10명 중 6명, 민선 8기 홍준표호(號) 시정 운영 ‘긍정’ 평가

입력 : 2023-01-20 01:00:00 수정 : 2023-01-19 15:01: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시민 10명 중 6명은 민선 8기 시정 운영 전반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감하고 속도감 있게 시정을 추진하는 홍준표 시장 특유의 '돌파형 리더십'이 일정 부분 기여한 것이란 평가가 나오는 대목이다.

지난해 엑스코에서 열린 '대한민국 ICT 융합엑스코'에서 홍준표 시장 등 관계자들이 수직 이착륙 드론을 살펴보고 있다. 대구시 제공

19일 대구시가 2023년 계묘년(癸卯年) 설을 맞아 실시한 ‘대구 시정에 대한 시민 인식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민선 8기 시정 운영 전반에 대해 시민 62.3%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는 2022년 10월 민선 8기 100일을 맞아 조사한 시민 인식도 조사(56.8%) 보다 5.5%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설문 조사 결과 대구시 중점 추진 사업 가운데 ‘대기업 유치’, ‘5대 미래 신산업 육성’, ‘금호강 르네상스 시대의 시작’ 순으로 긍정 평가가 높게 나왔으며, 향후 발전 전망에 대해서도 절반 이상이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분야별로 대구시 민선 8기가 추진하는 시정혁신과 미래 50년 사업 추진 등 전반적인 시정운영에 대한 질문에 '잘하고 있다'는 긍정 평가 62.3%로 나타났지만,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19.4%에 그쳤다.

 

시민들의 시정 관심 분야는 경제·산업·일자리 분야(35.6%)가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건강·보건·안전 분야(17.3), 여성·교육·복지 분야(12%) 순이었다.

대구시 시정 운영 평가. 대구시 제공

시정 운영 분야별 평가에서는 건강·보건·안전 분야(64.0%), 도로·교통 분야(63.9%), 환경·수자원 분야(54.6%) 순으로 긍정 평가가 높게 나왔다.

 

현재 대구시 중점 추진 정책에 대한 시민 의견은 세계적 가구 유통기업 ‘이케아’, 글로벌 자동차 부품 업체 ‘발레오’, 2차전지용 양극재 생산 국내 업체 ‘엘앤에프’ 등 연이은 ‘글로벌 대기업 유치’ 정책이 79.3%로 최고 평가를 받았다.

 

또한 ABB(인공지능·빅데이터·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혁신거점 조성 등 ‘대구시 5대 미래 신산업(도심항공교통(UAM)·반도체·로봇·헬스케어·ABB) 육성’(76.1%), 금호강 100리 물길을 연결해 수변공간을 개발하는 ‘금호강 르네상스 시대의 시작’(73.9%) 등 사업이 60% 이상 매우 높은 긍정 평가를 받았다.

 

시민들은 미래 대구시 전망에 대해서는 응답자 55.7%가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대구의 미래가 나아질 것'이라고 긍정적으로 답했고, 부정적인 전망은 9.8%에 불과했다.

대구시 신년 인사회 참석자들이 ‘대구굴기’ 시루떡 자르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홍준표 시장은 “이번 조사로 민선 8기 중점 추진 사업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기대가 크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핵심사업들을 신속하게 추진해 2023년을 대구굴기의 원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대구시가 리서치코리아에 의뢰해 지난 10~16일 대구 시민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