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기 침대 벽에 밀치고 얼굴 손수건으로 덮고…‘베베캠’에 딱 걸린 산후 조리원

입력 : 2023-01-19 08:13:14 수정 : 2023-01-19 15:37: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 안산시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신생아 학대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

 

경기남부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는 지난 18일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안산시 단원구 모 산후조리원 간호조무사 A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 등은 최근 산후조리원 내 신생아실에서 아기 침대를 밀쳐 벽에 부딪히게 하거나 얼굴에 손수건을 덮어놓는 등의 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의 행위는 아기 영상을 실시간으로 산모들에게 전송해주는 CCTV 일종인 '베베캠'을 통해 드러났다. 경찰이 출동하고 산모 등이 항의하자 조리원측은 과실을 인정하고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 아동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녹화된 베베캠 영상을 입수해 학대 여부 등을 분석 중이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