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민주, '이재명 측근' 정진상 사표 수리… 기소 당일 처리

, 이슈팀

입력 : 2022-12-09 19:21:28 수정 : 2022-12-09 19:21: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재명 대표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정진상 더불어민주당 정무조정실장의 사표가 수리됐다. 정 실장 구속기소 당일 이뤄진 조치이다.

정진상 더불어민주당 대표실 정무조정실장. 연합뉴스

민주당은 9일 박성준 대변인 명의 공지를 내 “오늘 정 실장 사표를 수리했다”며 “정 실장은 구속 중 사의를 표명한 바 있다”고 밝혔다. 정 실장의 사의 표명은 지난달 23일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 사표 수리 사실과 함께 공개됐다. 당시 민주당은 김 부원장은 사직 처리하면서도 정 실장에 대한 조치는 보류한 바 있다.

 

당시 민주당은 정 실장에 대해 “구속적부심을 받고 있어 그 결과를 보고 추후 판단키로 했다”고 전했다. 이후 정 실장이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지자 사표를 수리한 것으로 보인다. 이날 검찰은 정 실장을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등 혐의로 기소했다.

 

이 대표는 정 실장 기소 후 “법정에서 진실이 가려지고 무고함이 밝혀질 거라 믿는다”는 입장을 냈다.


구현모 기자 li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