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특수본, 소방청 압수수색… 허위공문서 작성 혐의 [이태원 핼러윈 참사]

관련이슈 이태원 참사

입력 : 2022-11-25 18:12:15 수정 : 2022-11-25 21:51: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태원 압사 참사’를 수사하는 경찰청 특별수사본부(특수본)가 25일 소방청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였다.

 

경찰 특별수사본부(특수본)는 이태원 참사 당시 소방당국의 중앙긴급구조통제단 운영과 관련해 공문서가 허위로 꾸며진 정황을 포착하고 25일 소방청을 압수수색했다. 사진은 이날 소방청 모습. 연합뉴스

특수본은 이날 오후 3시44분부터 정부세종청사 내 소방청 119종합상황실과 대응총괄과, 중앙통제단 지휘작전실 등 6곳에 수사관 22명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압수수색 대상은 119종합상황실 등 6곳으로, 휴대전화와 이태원 참사 관련 서류, 전자정보 등을 확보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수본은 참사 당일 소방의 대응이 적절했는지 등을 살펴보고 있다. 특히 중앙긴급구조통제단과 관련해 허위공문서작성 및 동행사 혐의를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압수한 각종 기록을 분석해 특수본은 참사 당일부터 현재까지 중앙통제단 활동이 재난안전법 등의 규정대로 이뤄졌는지, 활동 내역이 사실대로 기록·보고됐는지 확인할 방침이다.

 

특수본은 지난 2일과 8일에도 서울소방재난본부와 용산소방서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였다.

 

세계일보는 이번 참사로 안타깝게 숨진 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족들의 슬픔에 깊은 위로를 드립니다.

권구성 기자 k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