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남욱 "성남도시개발공사, 이재명 의지로 설립"

입력 : 2022-11-25 15:55:41 수정 : 2022-11-25 15:59: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성남시는 공사 설립돼야 대장동·위례 사업 가능"

남욱 변호사가 대장동 개발 주체인 성남도시개발 공사 설립을 이재명 당시 시장이 주도했다고 증언했다.

 

남 변호사는 25일 서울중앙지법 형사22부(부장판사 이준철) 심리로 열린 대장동 공판에서 '성남도개공 설립은 이재명 당시 성남시장이 주도해 최윤길 당시 성남시의원의 협조를 받아 추진한 것이냐'는 유동규 전 성남도개공 기획본부장 측의 신문에 "그렇다"며 "이재명 시장의 의지에 공사 설립이 진행된 건 맞는다"고 했다.

남욱 변호사가 25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대장동 개발 사업 로비·특혜 의혹 관련 1심 속행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남 변호사는 "저나 대장동 주민들이 공사 설립을 돕게 된 건 오로지 대장동 사업 진행을 위해서였다"면서 "시의 입장에선 공사가 설립돼야 대장동뿐 아니라 위례 등 계획한 모든 사업을 진행할 수 있었기 때문으로 안다"고 부연했다.

 

그간 성남도개공은 민간 개발을 추진하던 남 변호사와 정영학 회계사 등이 유 전 본부장과 공모해 설립을 추진, 최윤길 당시 시의원 등에게 로비를 해 세워진 것으로 알려졌었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