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첫 경기 한국·우루과이전이 열린 24일 대구 달서구 계명문화대에서 태극기와 붉은 악마 머리띠 등으로 꾸민 학생들이 한국 축구대표팀의 승리를 기원하고 있다. 이날 대구에서는 대규모 거리 응원이 열리지 않았으나 서울 광화문광장, 수원월드컵경기장, 전주대 대운동장 등 일부 지역에서는 수천에서 수만명의 시민이 모여 대표팀을 함께 응원했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