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法, bhc 손들어줬지만…“가지급 받은 270억 이자 합해 BBQ에 즉시 반환하라”

입력 : 2022-11-24 16:25:18 수정 : 2022-11-24 16:30: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법원, 1심서 bhc가 주장했던 손해액 대부분 ‘기각’

BBQ가 bhc를 상대로 제기한 물류용역 소송 등 항소심에서 법원이 bhc 손을 들어줬다.

 

하지만 법원은 1심에서 bhc가 주장했던 손해액 상당 부분을 기각했다.

 

가지급 받은 약 780억원을 이자를 합산, BBQ에게 즉시 반환하라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항소심은 bhc가 승소했지만, 1심에서 받은 금액 가운데 약 270억원을 BBQ에 돌려주게 됐다.

 

BBQ 측은 “bhc가 항소심에서 제기한 청구금액 대부분이 기각되고, 일부금액만 인용되어 많은 진전이 있었다”는 입장이다.

 

한편 앞서 1심은 BBQ가 bhc 측에 두 계약의 일방적 해지로 인한 손해 총 424억여원을 지급해야 한다고 판시한 바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