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대표 최측근 정진상·김용, 당직 사의 표명

입력 : 2022-11-23 17:09:28 수정 : 2022-11-23 17:45: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정진상 민주당 당대표실 정무조정실장이 지난 18일 오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영장 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최측근인 정진상 정무조정실장 및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이 23일 당직 사의를 표명했다.

 

민주당 안호영 수석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공지를 통해 “부당한 정치탄압으로 구속된 김 부원장이 당직을 수행하기 어려운 여건을 들어 사의를 표명했고 당은 수리했다”고 밝혔다.

 

다만 “정 실장도 사의를 표명했으나 구속적부심을 받고 있어 그 결과를 보고 추후 판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구속적부심 결과를 보고 사의 수용 여부를 결정하겠다는 것이다. 구속적부심 결과는 이날 오후 나올 예정이다.

 

정 실장과 김 부원장은 ‘대장동 일당’으로부터 뇌물 수수와 불법 선거자금 수수혐의 등으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