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부산 연고 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 창단

입력 : 2022-11-24 01:00:00 수정 : 2022-11-23 15:45: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24년 부산 세계탁구선수권대회를 앞두고 부산을 연고로 하는 프로탁구단이 공식 출범해 주목된다. 

23일 오후 시그니엘 부산에서 열린 한국거래소 탁구단 창단식에서 유남규 초대 감독이 구단기를 흔들고 있다. 한국거래소 탁구단은 부산 이전 기관 최초로 부산을 연고로 하는 스포츠단이다. 연합뉴스

23일 부산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부산 해운대구 시그니엘 부산에서 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이 창단식을 가졌다.

 

한국거래소 프로탁구단은 유남규 전 국가대표 남자 탁구팀 감독을 초대 감독으로 선임하고, 국가대표 출신 안재현·황민하 선수를 영입했다. 또 전국체전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고교 유망주 길민석 선수와 전국 실업탁구대회에서 소속팀을 우승으로 이끈 서중원 선수로 팀을 구성했다.

 

한국거래소 탁구단은 다음 달 2일 개막하는 ‘2023 한국프로탁구리그’ 1부 리그인 남자 코리아리그에 참가한다. 첫 경기는 다음 달 5일 한국마사회와 갖는다.

 

유남규 감독은 “선수 시절 경험과 감독으로서 지도역량을 최대한 발휘해 부산팬들에게 감동을 드리는 탁구를 하겠다”며 “고향인 부산에서 탁구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선수시절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돌려드리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