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호주서 ‘검은 뱀 만들기’ 과학실험 중 폭발...10대 학생 2명 구급차·헬기로 병원 이송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1-22 17:46:04 수정 : 2022-11-23 10:43: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캡처

 

호주 초등학교에서 설탕을 이용해 ‘검은 뱀 만들기’ 실험(사진)을 하다 폭발 사고가 발생해 학생들이 화상을 입었다. 

 

영국 BBC 방송 등 21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쯤 호주 시드니 소재 한 초등학교에서는 베이킹소다(탄산수소나트륨)와 설탕을 섞은 뒤 변성 알코올로 적신 모래 위에 쌓은 다음 불을 붙이는 과학실험을 진행했다.

 

이 실험은 불을 붙이면 설탕이 연소하고 남은 탄소 덩어리가 모래를 뚫고 조금씩 뻗어 나와 뱀처럼 검고 기다란 기둥으로 굳어진다.

 

국내에서도 유튜브 등을 통해 ‘검은 뱀 만들기’ 등의 이름으로 불리는 실험이다.

 

10~11세 어린이 11명이 화상을 입었고, 이 중 2명은 중화상을 입어 구급차와 헬기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윤오 온라인 뉴스 기자 only65@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