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남농협, 자매결연마을 찾아 농촌 일손돕기 실시

입력 : 2022-11-23 01:00:00 수정 : 2022-11-22 15:28: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남농협은 22일 산청군 단성면 묵하마을을 방문해 영농폐기물 수거 및 단무지 무 수확 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일손돕기에는 한동석 농협산청군지부장, 박충기 산청군농협 조합장, 유옥경 농가주부모임 산청군연합회장, 도농상생운동본부 등 농협봉사단 40여명이 참석했다.

일손지원과 함께 마을 경로당을 찾아 담요 등 100만원 상당의 격려물품을 전달하며 훈훈한 정을 나눴다.

 

경남농협은 2016년 묵하마을과 명예이장 및 명예주민으로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매년 일손돕기와 생필품 지원 등 지속적인 교류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봉사참가자들은 단무지 무 수확, 관수호스 철거, 마을 환경정비를 위한 영농폐기물 수거 등 일손을 지원했다.

 

이형석 묵하마을 이장은 “농협에서 매년 잊지 않고 무 수확철에 마을을 방문해 일손도움을 주셔서 항상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동석 지부장은 “일손부족과 가뭄 등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오늘 흘린 땀방울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농협은 계속적으로 자매결연 및 명예이장을 통해 도농교류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산청=강승우 기자 ks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