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천공항, 겨울철 항공기 운항 안전 확보

입력 : 2022-11-23 01:00:00 수정 : 2022-11-22 15:29: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천국제공항공사가 겨울철 항공기 안전운항을 확보하기위해 적극 나섰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겨울철 항공기 운항안전을 위해 지난 17일 인천공항 항공기 이동지역 내에서 제설 종합훈련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17일 인천공항 항공기 이동지역에서 제설장비 41대를 동원해 대규모 제설 종합훈련을 하고 있는 모습.

이날 훈련은 제설장비 총 41대를 동원해 폭설이 내리는 상황을 가정해 실시돼 동절기 제설상황에 24시간 완벽 대응하기 위한 대응태세 등을 점검했다.

 

공사는 본격적인 겨울철 시작에 앞서 총 17회의 주·야간 제설훈련을 실시해 제설 인력의 숙련도를 확보하고, 제설장비 재정비 및 제설 자재 확충 등 항공기 운항 안전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 동절기 항공기의 이착륙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안전하고 신속한 제설작업을 위해 서울지방항공청, 항공기상청, 항공사, 지상조업사 등 유관기관과 합동 제설협의회를 구축하고 제설계획 공유, 개선사항 발굴 등을 통해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하고 있다.

 

이와 함께 공사는 지난 14일 제2계류장관제탑에 눈, 서리, 진눈깨비 등 항공기 동체에 쌓인 결빙 물질을 제거하는 제방빙 작업을 지원하는 제방빙 통제센터(ICE HOUSE)를 개소했다.

 

제방빙 통제센터에서 근무하는 아이스맨은 지난 1일부터 2주간 통신능력, 장비운영 및 상황대처 등의 모의훈련을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제방빙을 지원하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김경욱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공사는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비상상황 대처능력을 향상시키고폭설, 한파 등 겨울철 기상이변에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최근 항공수요가 점차 회복되고 있는 만큼 제방빙 통제센터의 안정적인 운영을 통해 동절기 정시 운항률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연직 선임기자 repo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