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성폭행 ‘오명’ 완전히 벗은 김건모…이혼 시련·3년 공백 딛고 언제쯤 활동 재개할까?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1-22 09:44:36 수정 : 2022-11-22 14:43: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김건모(사진 앞줄 가운데)가 성폭행 혐의를 완전히 벗은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가수 활동 복귀 시기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앞서 21일 SBS연예뉴스는 지난 4일 서울고등법원 제30형사부가 여성 A씨가 김건모를 상대로 제기한 성폭행 혐의에 대한 재정신청을 기각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재판부는 “신청인은 피의자를 강간 혐의로 고소해 검사는 혐의 없음으로 불기소 처분을 했다”며 “이 사건 기록과 신청인이 제출한 모든 자료를 살펴보면 불기소 처분은 정당한 것으로 수긍할 수 있고, 달리 부당하다고 인정할 만한 자료가 부족하다”고 밝혔다.

 

유흥업소 여종업원인 A씨는 2019년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 출연해 김건모가 2016년 유흥업소에서 자신을 성폭행했다고 주장, 이듬해 고소한 바 있다.

 

지난해 11월18일 검찰이 불기소 처분을 내렸고 A씨가 항고했으나 지난 6월 다시 기각됐다. 그럼에도 A씨는 ‘가로세로연구소’의 전 진행자이자 법무법인 넥스트로의 변호사 강용석을 법률대리인으로 선임, 재정신청 했으나 다시 기각됐다.

 

검찰은 김건모에게 성폭행 피해를 당했다는 여성 A씨가 구체적인 행위에 대한 진술이 모순되고 조금씩 달라졌다며 불기소로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김건모는 ‘성폭행 혐의’라는 오명을 벗을 수 있었지만 3년 간의 법정 공방으로 인한 방송 활동 중단과 함께 아내 장지연과 이혼 시련도 겪어야 했다.

 

이에 대중들은 그의 방송 활동과 가수 활동 복귀 시기에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김건모의 측근 역시 한 매체에 “혐의를 벗는 데 고통스럽고 오랜 시간이 흘렀다. 믿어주신 분들에게 보답하기 위한 방법을 찾을 것”이라며 가수 활동 재기에 대한 가능성을 시사하기도 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