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日 “이지스함, 탄도미사일 요격시험 성공”

입력 : 2022-11-22 06:00:00 수정 : 2022-11-22 03:52: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탐지·발사 연계 능력도 확인
“자위대, 8척 체제로 본격 운용”

일본 방위성은 해상자위대의 이지스함 ‘마야’와 ‘하구로’가 최근 미국 하와이 인근 해상에서 시행한 탄도미사일 요격시험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2020년, 2021년 각각 취역한 마야와 하구로의 요격 능력이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훈련은 미군이 쏜 모의 탄도미사일을 마야와 하구로가 요격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지난 15일(현지시간) 미국 하와이 인근 해상에서 실시된 탄도미사일 요격시험에서 일본 이지스함 마야가 요격 미사일을 발사하고 있다. 일본 방위성 제공

지난 15일(현지시간) 미군이 쏜 모의 미사일을 마야가 미·일 공동 개발한 이지스함 탑재 개량형 요격 미사일인 SM-3 블록 2A를 발사해 대기권 밖에서 요격했다. 이어 18일에는 하구로가 기존형인 SM-3 블록 1B를 발사해 대기권 밖에서 명중시켰다.

20일에는 미군이 발사한 모의 탄도미사일을 마야가 탐지하고 이 정보를 이용해 하구로가 SM-3 블록 2A를 발사, 요격해 두 척의 연계 능력도 확인했다.

교도통신은 “정부는 2013년 작성한 방위대강에서 이지스함을 6척에서 8척으로 늘리기로 결정했다”며 “(이번 요격시험 성공으로) 해상자위대는 보유한 이지스함 8척 모두를 탄도미사일 방어를 위해 본격 운용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도쿄=강구열 특파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