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檢독재정권 탄압에도 흔들림 없이 민생·경제 챙기겠다"

입력 : 2022-11-21 10:12:12 수정 : 2022-11-21 10:15: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초부자 감세·서민예산 축소 등 비정한 특권 예산 반드시 저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21일 "검찰 독재정권의 어떤 탄압에도 민주당은 흔들림 없이 민생과 경제를 챙기고 평화와 안보를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 회의에서 "위기 극복에 써야 할 국가 역량을 야당 파괴에 허비하고 있어 안타깝다"고 정부를 비판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정확하게 25년 전 오늘 대한민국이 IMF(국제통화기금)의 구제금융을 신청했다. 국가부도의 날을 맞아서 우리 경제가 한순간에 절벽으로 떨어진 날"이라며 "최근에 민생 경제를 둘러싼 위기 징후들이 심상치 않다"고 언급했다.

이어 "민생과 경제는 백척간두의 위기인데 정부의 인식과 대응은 천하태평처럼 보인다"고 지적했다.

이 대표는 그러면서 "위기 상황일수록 국가 재정은 민생과 경제의 버팀목이자 방파제가 돼야 한다"며 "민주당은 초부자 감세, 서민예산 축소 같은 비정한 특권 예산을 반드시 저지하고 서민을 보호하고 경제를 살리는 따뜻한 민생예산 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이 대표는 '이태원 압사 참사'와 관련해선 "한 유족분의 말씀처럼 이제 진실과 책임의 시간"이라며 "그 출발은 신속한 국정조사다. 참사 원인을 제대로 밝히고 성역 없는 책임자 처벌이 가능하려면 국정조사에 이어서 특검(특별검사)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