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알레르망, 스위스 1위 프리미엄 침구 브랜드 ’SCHLOSSBERG’ 등 수입 판매

입력 : 2022-11-21 08:59:19 수정 : 2022-11-21 08:59: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침구업계 1위 기업 알레르망은 스위스 ‘SCHLOSSBERG (슐로스베르크)’ 등 전 세계적으로 우수한 디자인과 품질력을 인정받고 있는 다양한 유럽 프리미엄 침구 브랜드를 수입,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스위스 취리히에 본사를 두고 있는 ‘SCHLOSSBERG (슐로스베르크)’는 1835년 면직 공장을 설립하고 1959년 론칭한 스위스 1위 브랜드이다. 가장 긴 목화솜으로만 면 원단을 생산하고, 이탈리아에서 염색과 프린트를 완성하여 최고급 제품만을 만들고 스위스뿐만 아니라 영국 해롯 백화점 및 독일, 미국, 일본, 스웨덴 등 전 세계의 고급 백화점과 32개국 이상의 고급 전문 소매점에서 판매 중인 최고의 침구 브랜드이다.

 

SCHLOSSBERG (슐로스베르크) 디자이너와 제작자들은 자연에서 영감받은 아이디어를 손으로 직접 스케치하고 제작한 패턴으로 다양하고 섬세한 프린트를 만들어내는 것으로 유명하다. 대부분의 제품이 섬유에 대한 안전성을 인증하는 가장 유명한 라벨인 오코 텍스 인증을 받았는데, ‘OEKO-TEX STANDARD 100’ 인증을 받았다는 것은 섬유의 모든 구성 요소에 대해 유해 물질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인체에 무해하다는 의미이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