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삼성전자, 구글 제치고 ‘글로벌 브랜드’ 1위

입력 : 2022-11-20 21:50:00 수정 : 2022-11-20 19:38: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여론조사업체 유고브 선정 결과
유튜브·넷플릭스 3·4위 올라

삼성전자가 글로벌 여론조사업체 유고브(YouGov)가 선정한 ‘2022년 글로벌 최고 브랜드 순위’에서 구글을 제치고 첫 1위에 올랐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유고브가 최근 발표한 순위에서 삼성전자는 127점을 얻어 1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2017년 4위, 2018년 3위, 2019년 4위, 2020년 4위에서 지난해 2위로 뛰어오른 데 이어 올해는 작년 1위였던 구글을 앞질렀다.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 연합뉴스

구글은 106점을 얻어 2위로 밀려났다. 유튜브(85점), 넷플릭스(59점), 싱가포르 온라인 쇼핑몰 쇼피(51점)가 3∼5위에 올랐다. 이어 왓츠앱(50점), 도요타(41점), 콜게이트(34점), 메르세데스-벤츠(34점), 글로벌 할인점 리들(33점) 등이 10위권 안에 들었다.

유고브는 브랜드별 인상, 품질, 가치, 만족도, 추천도, 평판을 자체 브랜드 인덱스 평가 방식을 기반으로 조사한다. 38개 시장별 톱10 브랜드 380개를 선정한 뒤 시장별 1위에 10점, 10위에 1점을 부여하는 방식으로 측정된 총점을 토대로 글로벌 톱10을 선정했다.

삼성전자는 한국, 네덜란드, 베트남, 아일랜드 등 4개국에서 1위를 차지했다. 또 영국에서 2위, 프랑스에서 5위, 미국에서 6위를 차지하는 등 다양한 지역에서 고르게 상위권을 나타냈다.

이번 조사에서는 테크 기업이 지난해에 이어 10위권 내에 5개가 선정되는 등 강세를 보였다. 또 도요타와 메르세데스-벤츠가 신규 진입하는 등 자동차 기업 인기가 상승했다.

지난해 8위와 10위였던 아디다스와 나이키가 10위권 밖으로 밀려난 반면, 쇼피가 한 계단 상승하고 리들이 10위권에 올랐다. 전 세계적으로 생활비가 상승함에 따라 가성비 제품을 찾으려는 소비자 형태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곽은산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