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 대통령 "'제2의 중동붐'으로 새로운 도약기회 적극 모색해야"

입력 : 2022-11-20 15:55:10 수정 : 2022-11-20 16:23: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통령실 브리핑…尹, 23일 수출전략회의 주재 '정상외교 경제성과' 점검

윤석열 대통령이 오는 23일 제1차 수출전략회의를 주재한다.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은 20일 대통령실 브리핑에서 "지난달 27일 생중계로 공개한 제11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논의된 경제활성화 추진 전략을 이행하는 차원"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별도의 생중계 계획은 현재까지 없는 상태다.

 

이번 수출전략회의는 민관이 함께 참석해 수출 상황을 점검하고 지역별·국가별 맞춤형 전략을 수립해나가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무엇보다 최근 정상외교의 경제성과를 지원하는 방안이 비중있게 논의된다.

 

이 부대변인은 "최근 정상외교 경제성과를 구체화하는 전략을 중점적으로 논의하고 그 성과를 지속해서 점검할 예정"이라며 "외교일정의 성과들을 정부가 꼼꼼히 챙김으로써 경제 활성화와 민생 회복에 매진하겠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이 최근 동남아 순방에서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및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귀국 직후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마크 루터 네덜란드 총리를 잇달아 만나며 내놓은 성과를 다지겠다는 취지로 보인다.

 

이와 관련, 윤 대통령은 참모진에게 "1970년대 오일쇼크와 세계 경제침체 시기에 중동특수를 통해 경제도약의 돌파구를 찾았는데 최근 중동 국가들이 '메가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만큼 '제2의 중동 붐'으로 새로운 도약의 기회를 적극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이 부대변인은 전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