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사람 보이면 다 죽인다” 흉기 들고 저항하던 만취 50대, 실탄 쏴 검거 [영상]

입력 : 2022-11-19 10:01:37 수정 : 2022-11-19 17:18: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산 사상경찰서 제공

술에 만취한 채 “사람 보이면 다 죽인다”며 시민들을 위협한 50대가 경찰이 쏜 실탄을 맞고 검거됐다.

 

19일 부산 사상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쯤 부산 사상구에서 만취한 50대 A씨가 “지금 지구대 가는 길인데 사람 보이면 다 죽인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코드0’을 발령했고, 모라파출소 순찰차, 인근 순찰차 1대, 형사강력팀이 출동해 신고 지점 주변을 수색했다. 코드0는 ‘최단 시간 내 출동하라’는 뜻이다.

 

잠시 뒤 경찰관이 현장에 도착, 도로에서 흉기 2개를 들고 있던 A씨를 발견해 주변을 지나던 주민 4명을 대피시켰다.

부산 사상경찰서 제공

A씨는 흉기를 버리라는 경찰의 요구에 불응하며 흉기 1개를 던지고 저항했다.

 

경찰은 이들을 테이저건으로 제압하려 했으나 상황이 여의치 않았고 공포탄 발사 후 실탄을 쏴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다리 관통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은 뒤 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됐다.

 

경찰은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A씨를 입건해 조사를 벌일 예정이다.

 

경찰은 “A씨가 이전 음주단속으로 벌금형을 선고받은 사실에 불만을 품고 흉기를 들고 저항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지연 '아름다운 미소'
  • 임지연 '아름다운 미소'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