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포항시, 태풍 피해복구 작전 펼친 '일상회복 일등공신' 군장병 격려

입력 : 2022-11-19 01:00:00 수정 : 2022-11-18 17:32: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강덕 시장과 지역기관장, 피해복구 헌신 군장병 격려 위해
1억여 원 상당 격려품과 감사패 전달
대구은행과 농수축협, 산림조합과 농업인단체협의회 뜻 모아 위문품 후원

이강덕 경북 포항시장을 비롯한 지역기관장들은 18일 해병대 제1사단을 방문, 태풍 ‘힌남노’ 피해복구 작업에 참여한 해병대 제1사단, 해병대 교육훈련단, 해군 항공 사령부, 해병대 군수단, 해병대 항공단 소속 부대 장병들을 격려하기 위해 1억1100만 원 상당의 위문품(한우)을 전달했다.

 

포항시가 태풍 피해복구 작전에 참여한 해병대 5개 부대에 1억1100만 원 상당의 축산품 교환권을 전달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18일 시에 따르면 이날 포항시와 지역 금융기관, 농·축·수협 등 주요 기관이 함께 위문품 전달식에 참여했다. 대구은행 5000만 원, 농·축협 2200만 원, 수협 1000만 원, 산림조합 1000만 원, 농업인단체협의회 100만 원을 각각 후원했다.

 

이와관련, 이 시장은 태풍 피해복구 작전 참여 5개 부대를 대표하는 지휘관들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1억1100만 원 상당의 축산품 교환권을 전달했다, 지난 9월 대송면, 오천읍 등 태풍피해 현장에서 활약한 군 장병들의 생생한 영상을 관람 후 군부대 지휘관들과 감사의 인사와 덕담을 나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태풍피해를 입은 포항을 돕기 위해 온 몸을 던져 복구작업에 헌신한 군 장병들은 빠른 일상회복의 일등공신이고, 50만 포항시민들은 군 장병들이 보여준 열정을 잊지 않을 것”이라며 “올해 태풍 피해복구, 농촌 일손돕기 등 각종 대민 지원 봉사활동에 발 벗고 나서준 장병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