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美백악관 "北 강력 규탄…본토·한일 안보 필요한 모든 조치"

입력 : 2022-11-18 14:34:12 수정 : 2022-11-18 14:34: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미국이 17일(현지시간) 북한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실험을 규탄하고 미 본토와 한국·일본 등 동맹국의 안전에 필요한 모든 조치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미국 워싱턴 백악관. EPA연합뉴스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에이드리엔 왓슨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미국은 북한의 장거리 탄도 미사일 실험을 강력하게 규탄한다"며 "조 바이든 대통령은 상황에 대해 보고를 받았으며 그와 그의 국가안보팀은 동맹국들 및 파트너들과 긴밀한 협의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왓슨 대변인은 "이번 발사는 다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대한 뻔뻔한 위반이며, 역내 안보 상황에 대한 불안정을 초래하는 긴장과 위험을 제기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우리는 모든 국가가 이러한 위반 행위를 규탄하도록 촉구하며 북한이 진지한 협상을 위한 테이블에 나올 것을 촉구한다"라며 "외교의 문은 닫히지 않았지만 평양은 불안정화 행동을 즉각 중단하고 대신 외교적 약속을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은 미국 본토와 동맹국 한국과 일본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