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에버랜드, 핼러윈 프로그램 중단…안전시스템도 재점검

입력 : 2022-10-30 12:20:41 수정 : 2022-10-30 12:20: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용인 에버랜드는 지난달 2일 시작한 핼러윈 프로그램 운영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에버랜드는 당초 내달 20일까지 80일간 핼러윈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었으나, 지난 29일 밤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에서 핼러윈 인파가 한꺼번에 몰리며 대규모 압사 사고가 발생하자 프로그램 운영 중단을 결정했다.

 

에버랜드는 이날부터 해골, 마녀, 호박 등의 악동 캐릭터가 등장하는 퍼레이드와 거리공연, 그리고 불꽃쇼 등 핼러윈과 관련한 모든 프로그램을 진행하지 않는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이태원에서 발생한 사고에 대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핼러윈 프로그램 운영을 중단하고 고객 안전시스템을 재점검하겠다”고 말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사망자는 151명으로 오전 6시 기준 149명에서 3시간 만에 2명이 늘어났다. 희생자 대부분은 10~20대이며 남성이 54명, 여성이 97명이다.

 

 


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