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상혁 전 부인’ 송다예 또 사고…“차에 악귀 씌였나. 몇번째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9-22 11:15:43 수정 : 2022-09-22 21:46: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송다예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캡처

 

그룹 클릭비 출신 김상혁의 전 아내 송다예(사진 오른쪽)가 또 접촉 사고를 당해 억울함 마음을 드러냈다. 

 

송다예는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몇 번째고. 차에 악귀가 씌였나. 저 진짜 주차라인 안에 딱 잘 대는 주차장인인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송다예가 자신의 차량을 긁은 한 차주와 나눈 메시지 내용이 담겼다.

 

메시지 내용에 따르면 송다예는 “전화를 못 받는 상황이어서요. 무슨 일이시죠?”라고 물었고, 상대 차주는 “안녕하세요~ ○○○○입니다. 제가 차량을 좀 긁은 것 같아 연락드렸습니다. 통화 가능하시면 연락 부탁드립니다”라고 답장했다. 

 

앞서 지난 3월 송다예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주차된 차 누가 긁은거 세번째”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차량 범퍼가 긁혀 분리된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송다예는 벤츠의 주차 사고가 벌써 세 번째라고 언급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송다예는 김상혁과 지난 2019년 4월 결혼해 1년 만에 이혼했다. 


임미소 온라인 뉴스 기자 miso394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한예리 '매력적인 미소'
  • [포토] 김유정 '반가운 손인사'
  • 유선, 당당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