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검찰, 하윤수 부산교육감 자택·교육청 전격 압수수색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9-22 10:04:27 수정 : 2022-09-22 17:30: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검찰이 22일 부산시교육청과 하윤수 교육감 자택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전격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

 

부산지방검찰청은 이날 오전 7시 하 교육감의 자택을 시작으로, 교육청 교육감 사무실과 정책소통비서관실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하윤수 부산교육감. 연합뉴스

하 교육감의 혐의는 ‘지방교육자치에 관한 법률 위반(사전선거운동)’이다. 부산지검 동부지청이 수사 중인 지방선거 당시 불거진 하 교육감의 허위학력 기재 혐의와는 별개의 사건이다.

 

하 교육감은 지난해 6월 16일 ‘포럼 교육의힘’을 창립하고, 교육감 선거를 위한 사조직으로 활용해 사전 선거운동을 벌였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하 교육감은 당시 포럼 교육의힘 공동대표을 맡아 활동해왔다.

 

검찰은 해당 모임이 하 교육감의 선거 준비를 위한 사조직처럼 운영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를 벌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하 교육감은 “해당 사안이 명명백백 밝혀질 때까지 성실하게 수사에 임할 것”이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부산교육에 한 치의 업무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직무를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부산시교육청은 검찰이 압수수색 이유로 밝힌 ‘포럼 교육의힘’은 지난 선거과정에서 상대 후보 측이 무차별적으로 제기한 고발 중 하나로 지난해 12월 선관위로부터 조사를 받고, 경고처분으로 종결된 사안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부산교육을 이끄는 교육수장을 대상으로 불필요하고 소모적인 고발행위로 인한 피해는 오롯이 학생과 학부모에게 귀결될 수밖에 없다며 우려를 나타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