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차선 변경 유도하던 20대 타이어 펑크 난 화물차에 참변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9-21 19:50:17 수정 : 2022-09-21 19:50: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1일 제주시 애월읍 평화로 교통사고 현장.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제공

21일 오후 3시 11분쯤 제주시 애월읍 제3고성교 인근 평화로에서 화물차가 중앙분리대 교체 공사로 갓길에서 통행차량 차선 변경을 유도하던 A(28)씨를 치고 교량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A씨가 크게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화물차 운전자 B(50)씨는 찰과상 등 경상을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조사 결과 화물차는 제주시에서 서귀포시 방향으로 달리던 중 보조석 타이어가 터져 오른쪽으로 넘어지면서 A씨를 친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