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준석 추가 징계절차 돌입…잘못했다 54.1% VS 잘했다 37.4% [한길리서치]

입력 : 2022-09-21 17:50:51 수정 : 2022-09-21 18:17: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준석 신당 창당 시 56.0% ‘지지 안해’...35.9% ‘지지’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 연합뉴스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당 윤리위원회 추가 징계를 받아 당을 나가 창당할 경우, 지지하지 않겠다는 응답이 56.0%에 달한다는 여론조사가 나왔다.

 

한길리서치가 쿠키뉴스 의뢰로 지난 17~19일 사흘 동안 전국 18세 이상 1000명 대상 ‘국민의힘이 이 전 대표의 당원권을 박탈하여 출당시키는 재징계를 할 경우, 이 전 대표가 중심이 된 신당 창당 지지 여부’를 묻는 여론조사에 지지하겠다는 응답이 35.9%, 지지하지 않겠다는 응답이 56.0%로 나타났다.

 

‘적극 지지한다’는 응답은 17.3%였고 ‘지지할 수 있다’는 18.6%였다. 반면 ‘절대 지지하지 않을 것’이 32.2%였고, ‘지지하지 않을 것 같다’는 23.8%로 나타났다. 무응답은 8.1%였다.

 

국민의힘 지지층에서는 ‘지지하지 않겠다’는 응답(67.6%)가 ‘지지하겠다’는 응답(28.9%)보다 높게 나왔다.

 

당 중앙윤리위원회의 이 전 대표 추가 징계 절차 개시에 관한 생각을 묻는 조사에는 ‘잘못했다’는 응답자가 54.1%, ‘잘했다’는 응답자가 37.4%였다.

 

다만 국민의힘 지지층의 경우, 추가 징계 개시를 '잘했다'고 답한 응답자(56.0%)가 ‘잘못했다’는 응답자(38.5%)보다 많았다. 민주당 지지층에서는 ‘잘못했다’가 69.5%, ‘잘했다’가 22.1%였다.

 

이번 조사는 유선 전화 면접(11.6%), 무선 ARS(88.4%)로 진행됐다. 응답률은 4.1%,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오차범위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