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장윤정, 출연료 반납 선언→분노 “방송 아니었으면 집어던졌다”...무슨 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9-21 16:48:19 수정 : 2022-09-21 16:48: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 LG헬로비전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 캡처

 

가수 장윤정이 출연료 반납 선언 이후 돌연 분노를 표출해 호기심을 자아낸다.

 

22일 방송될 LG헬로비전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에서는 춘천에서 숨은 노래 고수들을 만나는 장윤정, 도경완 부부, 박군, 장지원 밴드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장윤정은 박군이 달인으로부터 공수해 온 닭강정과 음료를 본 후 “너무 기분이 좋아진다. 나 오늘 출연료 안 받아도 돼”라며 웃음 만개한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하지만 이내 장윤정은 “방송만 아니면 던졌다”고 분노해 호기심을 고조시킨다.

 

그런가 하면 이날 레슨에는 춘천 테스형부터 트로트 핵인싸 대학생, 트로트 폭격누님까지 3인 3색 매력을 지닌 지원자들이 등판해 현장을 후끈 달궜다는 전언이다.

 

이에 장윤정은 “오늘 세 분 모두 개성들이 참 강하시고 색깔이 많이 다르다”며 각 지원자의 매력을 돋보이게 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한편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는 목요일 오후 7시30분 방송된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