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인영 “쥬얼리 리더 박정아 탈퇴 서운했다”

입력 : 2022-09-21 08:27:04 수정 : 2022-09-21 08:27: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쥬얼리 출신 서인영과 박정아가 서로에 대해 아쉬운 감정을 털어놨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쥬얼리 박정아, 서인영, 이지현이 출연했다.

 

이날 서인영은 박정아에 “언니가 쥬얼리를 탈퇴한다고 했을 때 그때는 존중한다고 생각했는데 서운했다”고 털어놨다.

 

이에 박정아는 “압박감이 많았다”며 “활동을 하면서 내가 이겨낼 수 있는 압박감이 아니어서 그만해야겠다, 그만하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서인영은 “최대 소주 열병까지 마셔봤다”, “(정아 언니가) 쥬얼리 무대 위에서 술이 안 깬 적도 있다. 노는 게 뭐 어때서”라며 당당한 모습도 보였다.

 

서인영은 이어 박정아에게서 들은 속상한 멘트 또한 밝혔다. 서인영은 “너의 노는 이미지 때문에 쥬얼리가 그렇게 보인다”라는 소리를 들었으나 “사실 많이 놀기는 했다”라고 밝혀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