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3단부터 외발까지… 자전거 매력 ‘뿜뿜’

입력 : 2022-09-20 01:00:00 수정 : 2022-09-19 23:57: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자전거축제 24일 광화문서 개최

고난도 점프 기술·묘기 선보여
스피닝 대회·시승 체험도 진행

3단·외발 자전거 공연부터 실내 자전거 대회, 풍선 자전거 만들기까지 자전거의 모든 것을 보고 즐길 수 있는 ‘2022 서울 자전거축제’가 24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다.

19일 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자전거로 맘껏 즐기자!’를 주제로 한다. 주말 오전 9시∼오후 5시에 펼쳐지며 무대 공연과 시민 체험 프로그램, 자전거 홍보·전시 부스가 운영된다.

공연을 통해서는 자전거 묘미를 감상할 수 있다. 점프 등 고난이도 기술과 묘기를 선보이는 BMX 자전거 공연, 안장 높이만 180㎝인 3단 자전거 공연, 외발자전거 공연, 자전거 안무를 연출하는 스피닝 공연까지 무대를 채운다. 국내 최정상 BMX 팀인 BSTARBIKE(비스타바이크), 묘기 자전거로 기네스북에 오른 어전귀 자전거 TM&S 대표 등이 공연에 참가한다.

‘사이클 스피닝 대회’에서는 야외에서 실내 자전거를 타고 주행거리를 측정할 수 있다. 참가자 전원에게 ‘하덱스’ 양말, 현장 대회 1등과 2등에게는 스마트 체중계, 전체 기록 1위에게는 실내 자전거 브랜드인 ‘야핏’의 사이클과 1년 애플리케이션(앱) 이용권을 준다. 신진식, 이봉주, 양희승 등 다양한 분야의 스포츠 스타들이 함께한다.

또 광화문광장까지 자전거로 42㎞를 달려와 주행인증을 하면 경품을 받을 수 있다. 자전거 주행거리 측정이 가능한 앱으로 행사 당일 광화문광장까지 주행기록을 인증하면 된다.

전시에서는 자전거 문화와 안전수칙을 체험할 수 있다. 서울시 공공자전거인 따릉이 홍보관, 재생 자전거 홍보, 자전거 교통 안전 인증제 홍보, 자전거 안전수칙 홍보 등이 열린다. 따릉이 홍보관에서는 ‘아트 따릉이’와 올해 4월 1억 번째로 대여된 ‘1억 번째 따릉이’를 만날 수 있다. 서울시-라이트브라더스 재생 자전거 홍보 부스에서는 자전거를 직접 살펴볼 수 있고, 서울광역자활센터가 참여해 재생 자전거를 판매하고 수리해준다.

교통안전공단은 자전거 관련 안전수칙, 도로교통법 개정 내용, 어린이와 어르신을 위한 안전보행 원칙 등 보행·자전거 안전 문화를 알린다.


송은아 기자 se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한예리 '매력적인 미소'
  • [포토] 김유정 '반가운 손인사'
  • 유선, 당당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