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주서 실종 60대 여성,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9-19 19:40:00 수정 : 2022-09-19 19:39: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경주에서 실종된 60대 여성 A씨가 사흘 만에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9일 오후 2시 36분쯤 경북 경주시 현곡면 한 하천에서 실종된 지 사흘 만에 60대 여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소방대원이 하천에서 A씨를 찾은 모습. 경주소방서 제공

19일 경주소방서와 경주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주시 성건동에 사는 A(여·63)씨는 지난 16일 오후 10시 6분쯤 실종 신고가 됐다. 경찰 등은 현곡면의 한 식당 CC(폐쇄회로)TV 통해 실종 당일 자정쯤 인근 남사저수지로 향한 것을 확인하고 수색작업을 펼쳤다.

 

구조대는 이날 오후 2시 36분쯤 저수지 인근 하천 다리 아래서 물에 반쯤 잠긴 채 숨진 A씨를 발견했다.

 

평소 A씨는 기억력이 떨어지는 등 치매 증상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숨진 A씨가 다리에서 발을 헛디뎌 하천에 빠져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