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동명대, 미국에서 한류 열풍 이어간다

입력 : 2022-09-20 01:00:00 수정 : 2022-09-19 16:50: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동명대학교가 NFL(미국프로풋볼리그) 초청 태권도공연 등으로 미국 현지에서 한류 열풍을 이어갈 예정이다.

 

19일 동명대에 따르면 22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미국 워싱턴DC, NFL경기장과 링컨기념 광장 등에서 ‘2022 USA NFL 초청공연 및 한인문화축제공연’을 펼친다.

왼쪽부터 Do-ing대학 원형진 교수, 박주은·이가영·김희선 학생, 감영희 학장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동명대 제공

미국 현지 공연에는 동명대 Do-ing학부 원형진 교수와 박주은(군사학과 4)·이가영(군사학과 2)·김희선(항공서비스학과 2) 학생, 엔젤피스예술단원 9명 등이 참가한다.

 

이들은 동명대-엔젤피스태권단원-미국MBA태권단원 삼각협력공연을 시작으로, NFL경기 하프타임 태권도 시범공연, 링컨기념관 한인문화축제 태권도 시범공연, 동명대 캐릭터 ‘뚜잉남매’ 댄스공연 등을 펼친다.

 

공연에 참가하는 박주은씨는 “재학생을 대표해 미국 현지에서 공연을 펼치는 것 자체만으로 가슴 벅차고 설렌다”며 “남은 기간 꾸준히 연습해 Do-ing 동명대와 대한민국의 위상을 한껏 높이고 오겠다”고 말했다.

 

감영희 동명대 Do-ing대학장은 “미국 현지 공연 등을 통해 Do-ing교육의 가치(도전·체험·실천)와 K태권도, K-POP, K-문화예술 및 스포츠를 세계로 확산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리 '눈부신 미모'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