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정재 에미상 트로피 들고 ‘금의환향’

입력 : 2022-09-18 21:30:30 수정 : 2022-09-18 21:42: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제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이정재가 오른손에 에미상 트로피를 들고 18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로 귀국하고 있다. 이정재는 “앞으로도 한국 콘텐츠를 알리고, 수준 높은 콘텐츠를 더 잘 만들어서 많은 분과 소통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