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수술 마치고 마취 덜 깬 여성 환자 성추행한 30대 檢 송치

입력 : 2022-09-18 08:15:44 수정 : 2022-09-18 08:15: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B씨, 마취 덜 깬 상태에서 신체접촉 느끼고 경찰에 신고

한 병원에서 수술을 마치고 마취가 덜 깬 상태의 여성 환자를 성추행한 30대 병원 직원이 검찰에 넘겨졌다.

 

경찰은 강제추행 혐의로 A(30대)씨를 불구속 송치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월 29일 한 병원 승강기에서 여성 환자 B씨의 신체를 강제로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당시 수술이 끝난 B씨를 회복실로 옮기는 과정에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마취가 덜 깬 상태에서 신체접촉을 느끼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한 조사를 마치고 전날 검찰에 송치했다"며 "구체적인 사실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