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국 첫 달 탐사선 ‘다누리’ 오전 9시 40분 지상국과 교신 성공

입력 : 2022-08-05 10:34:28 수정 : 2022-08-05 11:29: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과기정통부, 오후 2시 다누리 목표궤적 진입 여부 발표
5일 오전 8시 8분(한국시간) 미 우주군기지 케이프커네버럴 우주군기자 40번 발사장에서 우리나라 첫 달궤도선 다누리를 탑재한 팔콘-9 발사체가 발사되고 있다. 미국 케이프커네버럴 공동취재기자단 제공

 

한국의 첫 달 탐사선인 ‘다누리’호가 5일 오전 9시 40분쯤 지상국과의 교신에 성공했다.

 

이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이날 오전 8시 8분 48초쯤 미국 플로리다 케이프커네버럴의 우주군 기지에서 발사된 다누리호의 첫 교신은 호주 캔버라의 안테나를 통해 이뤄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다누리호는 오전 8시 49분쯤 팰컨9 발사체와 분리돼 우주 공간에서 단독 비행을 시작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 연구진은 이번 첫 교신을 시작으로 다누리의 상태 및 위치를 분석해 다누리가 목표 궤적에 진입했는지 여부를 확인한다. 과기정통부는 이날 오후 2시 이같은 분석 결과를 발표한다.

 

다누리는 12월 중순까지 주변 천체의 중력을 이용하는 ‘BLT 궤적’을 따라 우주 비행한다. 이후 달 고도 100㎞ 원 궤도 진입을 통해 추가 기동을 하고 2023년부터 시운전 및 임무 수행을 한다.

 

다누리의 임무 성과는 향후 달 연구 및 탐사, 심우주 통신에 활용될 예정이어서 세계 과학기술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