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 대통령 부부, 대학로서 연극 관람…“업계 사정 듣고 격려”

입력 : 2022-08-04 07:13:48 수정 : 2022-08-04 09:53: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로나로 어려운 연극계 격려 차원"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3일 오후 서울 종로구 대학로에서 연극을 관람했다.

 

지난 1일부터 여름 휴가에 돌입한 윤 대통령이 처음으로 외부 행보에 나선 셈이다.

 

이날 대통령 부부가 관람한 연극은 '지하철 2호선 세입자'로 2호선에 사는 가상의 노숙자들을 배경으로 한 작품이다.

 

이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연극으로 2호선에 살고 있는 세입자와 그들을 쫓아내야만 하는 비정규직 신입사원의 갈등을 그리고 있다.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연극 관람 후 인근 식당에서 배우들과 식사를 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연극계를 격려하는 차원에서 이번 일정이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