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재확진 바이든, 코로나 검사서 여전히 양성…"몸 상태는 정상"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2-08-04 04:15:02 수정 : 2022-08-04 04:15: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로나19에 재확진돼 격리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3일(현지시간) 신속항원 검사에서도 여전히 양성이 나왔으나 건강 상태는 정상이라고 백악관이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 주치의인 케빈 오코너 박사는 이날 백악관이 공개한 서한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간헐적 기침을 하고 있으나 어제보다 빈도가 줄었다"면서 "열은 없으며 온도, 맥박, 혈압, 호흡 빈도, 산소 포화도도 완전히 정상"이라고 밝혔다.

이어 "대통령은 엄격한 격리를 유지하면서 미국 국민에 대한 업무를 계속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달 21일 코로나19에 처음 확진, 항바이러스제 팍스로비드 치료를 받았다. 그는 같은 달 27일 음성 판정을 받고 공식활동을 재개했으나 같은달 30일 검사에서 다시 양성 판정을 받고 재격리에 들어갔다.

이는 팍스로비드 복용 초기에는 증상이 호전되다 이후 증상이 재발하는 이른바 '팍스로비드 리바운드' 현상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