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미 합참의장 화상대화…"北 핵실험시 전략자산 적시전개"

입력 : 2022-08-03 15:42:26 수정 : 2022-08-03 15:42: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합참 제공

김승겸 합참의장은 3일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과 화상으로 공조 대화를 갖고 한반도와 역내 안보상황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합참이 밝혔다.

양국 합참의장은 고도화하는 북한의 핵·미사일 능력과 위협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한미 간 긴밀한 공조 필요성과 역내 군사협력 강화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했다.

특히 북한이 7차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미 전략자산의 적시적인 전개를 포함한 공동대응을 통해 한미동맹의 단호한 의지와 능력을 보여주고 확장억제의 실행력을 제고하는 데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또 오는 22일 시작하는 후반기 '을지 자유의 방패'(UFS·을지프리덤실드) 연습과 연합 실기동 훈련을 통해 한미 연합방위 태세를 공고히 하는 데 역량을 집중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김 의장은 "연이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으로 한반도 안보 상황이 엄중한 시기에 미 합참의 적극적인 지원은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더욱 강력하게 뒷받침하고 있다"면서 밀리 의장에게 사의를 표했다.

밀리 의장은 "뛰어난 식견과 탁월한 지휘 능력을 겸비한 김승겸 합참의장의 취임을 다시 한번 축하한다"며 "지난 70여 년간 한국에 대한 미국의 안보 공약은 확고했으며 앞으로도 미국은 변함없이 한국과 함께 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번 공조 대화는 후반기 연합연습을 앞두고 북한의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 등 도발에 대한 공조와 한미 군 최고위급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이뤄졌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