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예람 중사 특검, 尹 대통령에 수사 기간 연장 요청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8-03 15:23:35 수정 : 2022-08-03 15:23: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8월 13일 1차 수사 기간 만료
“철저한 진상 규명 위해 필요”
승인 시 9월 12일까지 수사 가능

이예람 중사 사망 사건 관련 군내 성폭력 및 2차 피해 등의 진상 규명을 위한 안미영 특별검사팀이 오는 13일 수사 기간 만료를 앞두고 윤석열 대통령에게 기간 연장을 요청했다.

 

특검은 3일 윤 대통령에게 수사 기간을 30일 연장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6월 7일 서울 서대문구 '공군 성폭력 피해자 고(故) 이예람 중사 사망 사건 수사' 특별검사팀 사무실에서 안미영 특검 등 수사 관계자들이 현판을 제막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손영은, 유병두 특검보, 안 특검, 이태승 특검보, 허섭 수사지원단장. 연합뉴스

특검 관계자는 “국방부와 공군본부 등을 압수수색하고, 사건 관련자 80여명을 소환 조사하며 광범위하게 수사하고 있다”며 “관련자들 추가 소환 조사와 지속적인 증거 분석 등을 통해 진상을 철저히 규명하기 위해 기간 연장 승인을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특검의 1차 수사 기간은 70일이다. 특검법에 따라 필요한 경우 대통령 승인을 받아 30일 연장할 수 있다. 윤 대통령이 승인하면 특검은 다음 달 12일까지 수사할 수 있다.


박진영 기자 jyp@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