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왜 신고했어" 편의점 찾아가 엉뚱한 직원 협박한 60대…구속영장

입력 : 2022-08-03 14:27:12 수정 : 2022-08-03 14:27: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 행정안전부 내 경찰국이 내달 2일 공식 출범한다. 행안부 내 경찰 관련 업무조직이 신설되는 것은 1991년 내무부 산하 치안본부가 경찰청으로 분리·승격한 지 31년 만이다. 경찰국에는 총괄지원과, 인사지원과, 자치경찰지원과 등 3개 과가 설치되며 국장(치안감)을 포함해 총 16명을 배치한다. 이 중 경찰공무원이 12명이다. 사진은 31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모습. 2022.7.31/뉴스1

보복을 하러 편의점을 찾아가 직원을 협박한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보복협박) 혐의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6일 오후 11시30분께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의 편의점에서 "죽여버리겠다"며 직원을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A씨는 지난 2월에도 해당 편의점을 찾아가 직원을 협박한 혐의로 벌금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다시 편의점을 찾아가 직원에게 "네가 합의를 해주지 않아 벌금을 냈다. 죽여버리겠다"고 협박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당시 편의점에는 지난 2월에 피해를 당한 직원이 아니라 다른 직원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재범 우려가 있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