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허위학력 기재’ 의혹 최경식 남원시장 소환 조사

입력 : 2022-08-02 17:40:58 수정 : 2022-08-02 17:41: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해 허위학력 기재 의혹을 받는 최경식 남원시장이 2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전북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이날 오후 1시30분쯤부터 최 시장을 소환해 허위 학력 기재 의혹을 규명하기 위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최경식 전북 남원시장. 연합뉴스

최 시장은 지난해 7월 15일 전북도의회에서 출마 의사를 밝히는 기자 간담회를 하면서 보도자료에 자신의 학력을 서울 모 대학 졸업이라고 허위로 적시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를 받고 있다.

 

공직선거법은 선거에 당선되거나 당선되게 할 목적에 연설·방송·신문·통신·잡지·벽보·선전문서 등의 방법으로 후보자에게 유리하도록 경력 등에 관해 허위 사실을 공표한 자는 5년 이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전주=김동욱 기자 kdw763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