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세계 최초 ‘CXL 2.0’ 메모리 확장 플랫폼 개발

입력 : 2022-08-02 01:00:00 수정 : 2022-08-01 18:48: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카이스트 정명수 교수 연구팀
저비용으로 높은 확장성 제공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정명수(사진) 전기및전자공학부 교수 연구팀(컴퓨터 아키텍처 및 메모리 시스템 연구실)이 대용량 메모리 장치부터 프로세스를 포함한 컴퓨트 익스프레스 링크(CXL) 2.0 기반의 차세대 메모리 확장 플랫폼 ‘다이렉트 CXL’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1일 KAIST에 따르면 연구팀은 다이렉트 CXL 프로토타입을 세계 최초로 제작해 운영체제(OS)가 포함된 단대단(End-to-End) 시연에 성공했다. ‘다이렉트CXL’은 높은 메모리 확장성을 제공하며 빠른 속도로 대규모 데이터 처리를 가능하게 한다.

연구팀은 메모리를 확장해 줄 ‘CXL 메모리 장치’와 호스트 ‘CXL 프로세서(CPU)’, 여러 호스트를 다수 CXL 메모리 장치에 연결하는 ‘CXL 네트워크 스위치’, 플랫폼 전반을 제어할 리눅스 운영체제 기반 ‘CXL 소프트웨어(SW) 모듈’을 개발해 플랫폼을 구성했다. 연구팀은 다이렉트CXL 확장 메모리 접근 시간 검증에서 기존 메모리 확장 솔루션 대비 8.3배의 성능 향상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또 그래프 응용처리 및 인 메모리 데이터베이스 응용처리에서도 각각 2.3배, 2배 성능 향상을 이뤄냈다.


남혜정 기자 hjn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