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롯데칠성음료 2분기 영업익 작년동기比 39.9% 증가

입력 : 2022-08-01 15:29:00 수정 : 2022-08-01 15:28: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롯데칠성음료는 연결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638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39.9%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일 공시했다.

 

매출은 7천622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3.9% 증가했다. 순이익은 415억원으로 31.8% 늘었다. 음료사업 매출은 5천188억원으로 13.1% 늘어났고, 영업이익은 449억원으로 6.6% 증가했다.

 

구체적으로 에너지음료의 매출이 53.7% 늘었고 탄산음료, 커피, 생수 매출도 두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했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탄산음료 중 제로(0)칼로리 제품과 페트병에 담긴 커피 제품, 무(無)라벨 생수의 매출이 크게 늘었다.

 

유통 채널별로 보면 직영몰인 '칠성몰'과 오픈마켓 등을 통한 온라인 판매가 33.9% 증가했다.

 

주류사업 매출은 1천885억원으로 15.0% 늘어났고, 영업이익은 96억원으로 흑자전환됐다.

 

이 가운데 스피리츠 매출이 69.1% 증가했고 와인과 청주 매출도 각각 30.9%, 20.4% 늘며 주류사업의 실적을 이끌었다.

 

소비처별로 보면 코로나19 방역 조치인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등의 영향으로 음식점, 주점 등 유흥 시장 판매가 33.2% 늘었다.

 

음료와 주류 사업 매출이 모두 늘면서 상반기 누적 기준 영업이익은 1천235억원, 매출은 1조3천88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58.6%, 15.0% 증가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