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정의당 "만 5세 취학 학제개편, 위험한 과속 난폭운전"

입력 : 2022-08-01 11:50:05 수정 : 2022-08-01 11:50: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정의당은 1일 윤석열 정부가 입학연령을 만 5세로 낮추는 학제개편을 추진하는 데 대해 "위험한 과속 난폭운전"이라고 비판했다.

이동영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석열 정부가 느닷없이 대선 공약에도 없었던 만 5세 취학 학제개편을 졸속으로 들고나왔다"면서 "학부모, 교사, 교육청 등 여론수렴 과정조차 없었고 일단 질러놓고 무조건 밀어붙이겠다는 식"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변인은 "박순애표 만5세 취학 학제개편은 만취운전 의혹에 대해 일언반구 소명도 없었던 교육부 장관의 '과속 난폭운전'이나 다름없다"며 "이 개편안은 이미 역대 정부도 여러 차례 검토했으나 만 5∼6세 아동 동시 입학 시 특정 학년의 (학생) 수가 최대 두 배가 되는 부작용이 있어 '만 5세 취학 부정적'이라고 결론을 낸 사안"이라고 지적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