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세청, 숙박 중개 플랫폼 야놀자·자회사 세무조사 착수

입력 : 2022-08-01 11:12:10 수정 : 2022-08-01 11:12: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국세청 조사4국 투입…정기 아닌 특별 세무조사로 전해져
서울 강남구 소재 야놀자 사옥 전경. 연합뉴스

 

국세청이 온라인 숙박 중개 플랫폼인 ㈜야놀자와 자회사 등을 상대로 세무조사에 들어갔다. 정기 조사가 아닌 비정기(특별) 세무조사인 것으로 알려졌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국세청 조사4국은 지난달 26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야놀자 본사를 상대로 조사관들을 투입해 세무조사에 필요한 자료를 확보했다.

 

이번 조사 대상에는 야놀자의 자회사인 ㈜야놀자에프앤지와 ㈜와이시너지 역시 포함됐다.

 

국세청은 야놀자의 탈세 여부를 검증하는 한편 자회사들과의 거래 구조 등도 점검할 예정이다.


야놀자 측은 세무조사를 받고 있다는 사실이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그 배경이 무엇인지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