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SK하이닉스, 차세대 메모리 CXL D램 첫 개발…2023년 본격 양산

입력 : 2022-08-02 01:00:00 수정 : 2022-08-01 10:58: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SK하이닉스는 차세대 D램으로 불리는 ‘컴퓨트 익스프레스 링크(CXL)‘ 기반의 메모리 샘플을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CXL은 고성능 컴퓨팅 시스템에서 중앙처리장치(CPU)와 그래픽처리장치(GPU), 메모리 등을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만들어진 새로운 표준화 인터페이스다.

 

SK하이닉스는 CXL 컨소시엄 발족 초기부터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SK하이닉스가 개발한 첫 CXL 메모리는 최첨단 공정인 10나노급 4세대(1a) 기술 노드를 적용한 96GB DDR5 D램이다.

 

SK하이닉스는 메모리 대역폭과 용량을 경제적으로 늘릴 수 있는 CXLD램 개발을 통해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 시장의 선점을 가속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SK하이닉스는 2일부터 사흘간 미국 산타클라라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글로벌 반도체 행사 ‘플래시 메모리 서밋(FMS)’을 시작으로 CXL 메모리 실물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강욱성 SK하이닉스 D램상품기획담당 부사장은 “CXL은 메모리 확장과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는 새로운 계기”라며 “내년부터 CXL 메모리 제품을 양산을 예정이며, 그 이후에도 CXL 기반의 다양한 대역폭·용량 확장 메모리 솔루션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혜정 기자 hjn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