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송다'·'트라세', 모두 태풍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

입력 : 2022-08-01 10:09:59 수정 : 2022-08-01 10:09: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반도와 제주도 주변에서 이동하던 태풍들이 1일 오전 모두 열대저압부로 약해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6호 태풍 '트라세'는 이날 오전 9시께 제주도 서귀포 남동쪽 약 70㎞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변했다.

제5호 태풍 '송다'에 이어 발생한 제6호 태풍 '트라세'가 제주로 북상 중인 1일 아침 제주시 하늘에 뜬 무지개. 연합뉴스

태풍은 열대저기압의 한 종류다.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이 초속 17m 이상이면 태풍, 초속 17m 미만이면 열대저압부라고 부른다.

이에 앞서 제5호 태풍 '송다'는 이날 오전 3시께 전남 목포 서쪽 약 310㎞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해졌다.

기상청은 이처럼 태풍이 약해짐에 따라 제주도 인근 해상과 남해의 태풍 특보를 풍랑 특보로 변경했다.

제주도에는 호우 특보와 강풍 특보도 여전히 발효돼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