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피폭 재일동포 2세 이종근씨 별세

입력 : 2022-08-01 01:00:00 수정 : 2022-07-31 23:19: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제2차 세계대전 원자폭탄 피폭 경험을 토대로 세계 각지를 돌며 핵무기 폐기를 호소해 온 재일동포 2세 이종근 한국원폭피해자대책특별위원회 위원장이 7월30일 일본 히로시마(廣島) 자택에서 별세했다. 향년 93세. 맹장암으로 세상을 떠난 이 위원장은 16세 때 히로시마에서 피폭됐다. 2012년 비정부기구(NGO) 피스보트 배에 탄 것을 계기로 증언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히로시마평화기념자료관의 피폭 체험 증언자로도 나섰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