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옐런 美 재무장관, 8퍼센트·핀다·에임 등 핀테크 여성 CEO와 오찬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7-19 17:00:00 수정 : 2022-07-19 16:52:4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옐런 미 재무장관과 여성기업가들. 연합뉴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이 국내 핀테크 업계 여성 대표들을 만났다.

 

19일 금융권에 따르면 옐런 장관은 이날 서울 종로구의 한 사찰 음식점에서 여성 기업인들과 오찬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온라인투자연계금융(P2P금융) 업체 8퍼센트(에잇퍼센트)의 이효진 대표와 대출비교 플랫폼 핀다의 이혜민 공동대표, 자산관리 플랫폼 에임의 이지혜 대표 등 국내 핀테크 업체 3곳과 글로벌 기업 2곳의 여성 대표들이 참석했다.

 

오찬에서는 다양성에 대한 존중, 일과 가정의 양립에 대한 생각, 한국의 핀테크 생태계 등에 대한 논의가 오간 것으로 전해졌다.

이효진 8퍼센트 대표

이효진 8퍼센트 대표는 “국내 핀테크 기업들은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도 높은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금융 소비자 편익을 높이는 방향으로 정부의 적극적인 제도 정비가 지속되고 시장 참여자가 증가하면 국내뿐 아니라 해외 금융 소비자도 포용할 수 있는 혁신 모델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날 만남은 옐런 장관 측의 요청으로 주한미국대사관이 조율해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김준영 기자 papeniqu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