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제일기획, 반려견 행동언어 알려주는 ‘펫톡’ 출시

입력 : 2022-07-07 01:00:00 수정 : 2022-07-06 10:07: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제일기획은 펫 헬스케어 기업 ‘우리엔’과 함께 반려견과의 소통을 돕는 반려견 소통 메신저 ‘펫톡’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펫톡은 반려견의 행동 언어에 대한 의미와 그에 따른 보호자 대응법을 알려주는 서비스다. 메신저에 질문을 입력하면 반려동물 행동 전문가의 조언이 담긴 답변이 나오는 방식이다.

예를 들어 반려견이 하품을 자주 하는 모습을 보고 펫톡에 ‘왜 자꾸 하품하니?’라고 물으면, 강아지 캐릭터가 등장해 “지금 불안하고 긴장돼요”라고 답한다.

 

이어 보호자 역시 하품을 해주면 반려견에게 ‘내가 보기에 여긴 괜찮아’, ‘이제 진정해도 돼’라는 의미를 전달할 수 있다고 조언도 해준다.

 

또 반려견이 사람이나 다른 개를 게슴츠레 쳐다보는 행동은 ‘갈등을 일으키지 않겠다는 의도’라고 하며, 다른 반려견 등에 T자 대형으로 얼굴을 올리거나 발을 올리는 행동은 ‘내가 너보다 강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으로 상대방 반려견이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 싸움이 일어날 수 있다고 알려준다.

 

펫톡에는 반려견의 한 발 들기, 배 드러내기 등 크고 눈에 띄는 동작부터 눈·귀·얼굴 표정 등 섬세한 동작에 이르기까지 100개 이상의 반려견 행동 언어가 탑재돼 있다.

 

향후 음성 언어, 질병 시그널 등을 지속해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펫톡은 반려견 종합 솔루션 앱 ‘견인사이’ 내 서비스로 탑재됐다.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등 앱마켓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가능하다.


장혜진 기자 janghj@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